귀히 쓰는 그릇

2:20 큰 집에는 금과 은의 그릇이 있을 뿐 아니요 나무와 질그릇도 있어 귀히 쓰는 것도 있고 천히 쓰는 것도 있나니
2:21 그러므로 누구든지 이런 것에서 자기를 깨끗하게 하면 귀히 쓰는 그릇이 되어 거룩하고 주인의 쓰심에 합당하며 모든 선한 일에  예비함이 되리라
(개역)

2:20 부잣집에는 금과 은으로 만든 그릇만이 아니라 나무와 진흙으로 만든 그릇도 있어서 값비싼그릇은 손님을 접대하는데 쓰이고 값싼 그릇은 부억에서 허드렛일을 하는 데 쓰입니다.
2:21 만일 그대가 죄를 멀리한다면 순금으로 만든 그릇, 곧 집안에서 가장 비싼 그릇이될 것입니다. 말하자면 그리스도께서 친히 가장 고귀한 목적을 위해서 그대를 사용하실수 있게 될 것이라는 말입니다.(현대어)

2:20 In a large house there are articles not only of gold and silver, but also of wood and clay; some are for noble purposes and some for ignoble.
2:21 If a man cleanses himself from the latter, he will be an instrument for noble purposes, made holy, useful to the Master and prepared to do any good work.(NIV)

이번 내용은 유명한 비유이다.
전에는 위와 같은 내용을 다음과 같이 이해하였다.

“집에는 금그릇 은그릇이 있고 나무그릇 질그릇도 있지만 외모를 취하지 않는 하나님은 그릇이 금이냐 은이냐 나무냐 흙이냐를 따지시는 것이 아니다. 하나님이 쓰시는 그릇은 깨끗한 그릇이다. 그것은 설겆이 하지 않은 그릇을 쓰지 않는 것처럼 당연한 일이다. 아무리 금그릇이라해도 설겆이 하지 않으면 더러워서 쓰지 못하는 법니다.”

그러나 차근차근 따져보면 그런 의미가 아닌 것을 알 수 있다.

문제는 개역성경의 ‘이런 것’이 과연 무엇인지를 물어보는 질문에서 시작되었다. 과연 하나님께서는 어떤 죄로부터 깨끗하라고 명하시는가 궁금했다. 그래서 그 죄를 버려야 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러나 본문의 ‘이런 것’은 NIV에서 the latter로 번역되었다. the latter라 함은 앞에 나온 것들 중에 the former, the latter하여 ‘전자’와 ‘후자’를 말하는 것이 아닌가.

그렇다면 전자는 무엇이고 후자는 무엇이길래 the latter라 하였을까 20절 이전 구절을 보아야함을 느꼈다.

2:18 진리에 관하여는 저희가 그릇되었도다 부활이 이미 지나갔다 하므로 어떤 사람들의 믿음을 무너뜨리느니라
2:19 그러나 하나님의 견고한 터는 섰으니 인침이 있어 일렀으되 주께서 자기 백성을 아신다하며 또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마다 불의에서 떠날지어다 하였느니라

그러나 아무리 눈을씻고 찾아보아도 어떤 죄들이 두가지 부류로 나뉘어져 설명한 것은 없었다.

그 때 ‘금그릇, 은그릇’과 ‘나무와 질그릇’이 보였다. 그렇다. 이런 것들은 어떠한 죄를 뜻하는 것이 아니라 바로 ‘나무와 질그릇’을 말하는 것이었다. 그래서 나무와 질그릇에서 자신을 깨끗하게 하면 ‘설겆이 한 나무와 질그릇’이 되는 것이 아니라 ‘금그릇 은그릇’ 이 되는 것이었다.

그러므로 딤후 2:20-21은 다음과 같이 해석되어야 한다.

‘부잣집에는 금그릇 은그릇처럼 귀히 쓰이는 그릇이 있고 나무와 질그릇 처럼 천히 쓰이는 그릇이 있다. 만일 나무와 질그릇같은 우리 모습에서 우리를 깨끗하게 한다면 금그릇 은그릇 같이 귀히쓰는 그릇이 되어서 거룩하고 주인이 쓰기에 합당하며 모든 선한일에 예비함이 될 것이다.”

(2)

디모데후서 말씀에서 자기를 깨끗하게 하면 귀히쓰는 그릇이 될 거라고 하셨는데 이 깨끗하다는 것이 꼭 죄에서 자신을 깨끗이 하는 것인지 생각해보았습니다. 결론은 깨끗이라는 것은 바른 진리위에 선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 같습니다. 다른 사상에 미혹되지 않는 순수한 진리위에 흔들림 없는 신앙을 뜻한다고 생각합니다. 문맥상 그렇습니다.

만일 그렇다면 하나님의 귀히 쓰는 그릇이 되기 위해서 자신의 신앙을 바르게 점검해보고 복음에 대한 깊은 이해와 바른 교리, 바른 성경연구가 필요하다는 적용이 가능합니다.

네가 진리의 말씀을 옳게 분변하여 부끄러울 것이 없는 일군으로 인정된 자로 자신을 하나님 앞에 드리기를 힘쓰라 망령되고 헛된 말을 버리라 저희는 경건치 아니함에 점점 나아가나니 저희 말은 독한 창질의 썩어져 감과 같은데 그 중에 후메내오와 빌레도가 있느니라 진리에 관하여는 저희가 그릇되었도다 부활이 이미 지나갔다 하므로 어떤 사람들의 믿음을 무너뜨리느니라 그러나 하나님의 견고한 터는 섰으니 인침이 있어 일렀으되 주께서 자기 백성을 아신다 하며 또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마다 불의에서 떠날지어다 하였느니라

큰 집에는 금과 은의 그릇이 있을 뿐 아니요 나무와 질그릇도 있어 귀히 쓰는 것도 있고 천히 쓰는 것도 있나니 그러므로 누구든지 이런 것에서 자기를 깨끗하게 하면 귀히 쓰는 그릇이 되어 거룩하고 주인의 쓰심에 합당하며 모든 선한 일에  예비함이 되리라 (딤후 2:15-22)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