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

심리학적 이론들을 하나하나 접하면서, 또 곱씹어보다가
갑자기 내 자신이 심리학적 규정들 속에 아주 극도로 심하게 옭아매져가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인간 스스로 자신들이 규정해서 자신을 옭아매는 것일까
아니면 내가 옭아매져 있다는 것을 몰랐다가 단순히 발견한 것일까
아니면 이도저도 모두 허깨비같은 것일까
내 자신이 얼마나 많은 인간이 만든 규정들 속에서 자유롭지 못한 존재인가 라는 생각으로
나는 어지럼증을 느꼈다

나는 오늘 오전 외출을 하기 위해 다림질을 했다
나는 다림질을 하고 있는 자신이 너무너무나 한심해보였다 내가 왜 이짓을 하지?
나는 왜 다림질을 하도록 규정되어진 것일까
세상 모든 사람들이 다 다림질을 하지 않고 다닌다면 세상 모든 사람들이 다 편할텐데
나는 왜 사회적인 잣대에 순응하며 사는 것일까 나는 왜 자유롭지 못한 존재일까
나는 혼자 있을 때도 왜 숫가락으로 밥을 먹을까 왜 설겆이는 세제로 하는 것일까
나는 왜 샴푸를 하고 스킨을 바르고 왜 조금만 길어져도 머리를 깎을까

떠나고 싶다 자유로운 곳으로 훌쩍
아무도 없는 곳으로

나는 철학적인 이유에서 자살충동을 느꼈다
내가 하나님을 믿지 않았다면 철학적인 이유로 자살했을지도 모른다
어떻게 하나님 없는 세상이 무의미를 유의미로 만들 수 있다는 말인가

그러나 나는 신앙적인 사고를 잊고 가끔 혹은 자주 현실주의적인 사고를 한다
그때마다 나는 어지럼증을 느낀다 오늘은 특히 심하다

요새 사람들을 잘 만나지 않는다
대부분 혼자 주어진 일만 하면서
가끔 시간의 여유가 생기면 책방에 간다 그래서 대여섯시간은 서서 책을 읽고 다음날은 늘어진다
사람들을 만나도 할말이 없다
무슨 말이라도 해야하는데 생각이 나지 않는다 대화가 무의미하게 느껴진다
왜 내가 할말을 고민해야하나 하는 생각이 들면 기분이 나쁘다
누군가를 만나서 아무말 없이 그냥 같이 있을 수 있는 그런 편한 친구가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한다
나는 무슨 말을 하도록 강요받는 느낌이 싫다

내 생각이 내 생각이 아닐 수 있다는 복잡한 생각을 한다
어떤 결론으로도 귀결되지 못하는 혼란으로 가득한 생각이다
내가 이런 글을 적는다는 것을 생각해보면 나는 누군과와 소통을 아직 원하고 있다는 것이다
나는 왜 누군가 이 글을 보기 바랄까
심리학자들은 욕구이론이나 기타 행위론으로 이러한 행동의 심리적 기저를 분석하였을 것이다
인간의 심리를 분석할 수 있다는 것은 인간의 심리를 조작할 수 있다는 것이다
분석이야 말로 과학적 방법론으로서 예측이나 조작을 위한 전단계이다
심리는 분석되고, 자연스럽게 예측되고, 그 이후에는 조작된다.
내 심리는 조작되어져있고 내 사상은 누군가의 사상의 영향을 받아있다
내 입맛은 한국인의 입맛에 맞춰졌고, 내 사고는 한국어 구조에 맞춰졌다
내 자아는 어디로갔지 나는 나일까
나는 왜 2006년 서울 여기에 있는 걸까

무언가 그토록 바라던 것을 얻었을 때 그 감흥이 생각보다 오래가지 못한다는 것은
누구나 한번쯤은 경험할 수 있는 일이다
나는 그것을 무의미로 규정짓고 현실에 대한 만족만이 삶의 자세이다라고 생각했다
나는 자연히 욕심없는 삶의 자세를 택했다. 하지만 그 속에서 나는 또 묘한 저항심을 느낀다
나는 왜 무한히 채워지지 않는 독에 물을 붓고자 하는 욕망의 지배를 완전히 벗어나지 못하는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