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신과 희생

하나님을 향한 나의 헌신이
가족의 희생을 강제하는 것이라면?

하나님은 언젠가 이런 말씀을 하신 적이있다.
너의 가족의 희생을 묻기 전에 기억해라
나는 하나님이다

나는 이 말씀을 이해하였지만
이것을 말해주었던 누구도 진실을 이해하지 못하였다
그만큼 이 진리는 납득하기 힘든 것이었다

나는 그 말씀에 고개를 숙였으나
진리를 이해하는 것이
마음의 고통을 덜어주지는 못했다

마치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당위성이
그 고통을 덜어주지 못했던 것처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