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등만이 기억되는 세상이 아닌

집이 가난해 공부못한다는 핑계를 대지 않으려고 항상 최고가 되기위해 노력했습니다.
하지만 일등이 최고가 아니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지금은 암투병중에 돌아가신 저의 스승이신 “이동우 교수님” 께서..
앞당겨 정년퇴직을 하시며 하신 말씀이 아직도 제 가슴속에 남아있습니다.

“일등만이 기억되는 세상이 아닌 이등, 삼등, 꼴등… 모두 기억될 수 있는 세상을 만들자.”

… (후략)

어느 인터넷 홈페이지에 있는 PROFILE에서 가져온 글입니다.

우리는 성공하기 위해서 일등이 되기 위해서 노력합니다. 그런데 그 성공이란 무엇입니까?
세상은 다른 사람들보다 뛰어나야지 성공이라고 말합니다.
유명해지거나 어떤 직위에 오르면 성공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그것이 얼마나 잘못된 생각인지, 만일 그 말에 동의하고 있다면 우리는 인간됨의 기초를 까맣게 잊어버리고 있는 것입니다. 세상적 성공기준으로 보면 실패한 인생은 가치없는 인생이 되고, 1%, 아니 0.1%의 성공한 인생을 만들기 위해 99.9%의 실패한 인생을 만들어야만 합니다. 이 세상은 대다수의 인생을 실패한 인생, 가치없는 인생이라고 낙인찍고 있습니다. 우리는 이런 가치관을 분별하고 벗어나야 합니다.

성경은 다른 사람을 섬기고 사랑하는 것이 성공이라고 말합니다.
모든 사람이 사랑하고 섬기는 사회, 모든 인생이 성공하고 자기 인생의 가치를 발견하는 사회, 우리 사회에 그런 가치관이 심겨질 때 이 사회가 진정 아름다울 수 있습니다.

인간은 누구나 가치있으며 이웃을 사랑함으로 성공한 인생을 살 수 있습니다. 세상적으로 볼 때 하잘 것 없는 인생의 모습에도 하나님의 가장 위대한 피조물로서의 아름다운 가치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의 인생에서도 그러한 진정한 가치들을 찾아낼 수 있기를 바랍니다. 진정한 가치는 다른 사람과의 비교를 통해 얻어지지 않습니다. 우리는 누구나 가치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